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육·해·공군·해병대 합동 훈련 ‘호국훈련’ 시작

기사승인 2021.10.22  21:36:14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 = 육군35사단]

 [서울=파워코리아데일리] 백종원 기자 = ··공군·해병대가 참여하는 합동 야전 훈련이 오는 25일 시작된다.

합동참모본부는 22"2021년 호국훈련은 1025일부터 115일까지 군사대비태세 유지와 합동작전수행능력을 구비하는 데 중점을 두고 실시한다"고 밝혔다.

합참은 "호국훈련은 매년 후반기에 연례적으로 실시하는 우리 군의 야외기동훈련"이라며 "이번 훈련은 코로나19와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차단을 위해 철저한 방역대책을 강구한 가운데 시행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호국훈련은 합참 주도하에 대부대 작전 수행 능력을 배양하기 위해 1996년부터 매년 실시되는 전구 및 작전 사령부급 기동훈련이다. 이 훈련은 1988년 육군의 '상무 훈련', 해군의 '통해 훈련', 공군의 '필승 훈련'을 통합한 것에서 유래했다.

우리 군은 주한미군에게서 1994년 평시작전통제권을 반환받은 후 1996년부터 '팀 스피리트 훈련'을 대체하기 위해 호국훈련을 해왔다. 이후 2010년 천안함 피격사건과 연평도 포격 도발 등 남북 간 군사적 긴장이 고조됨에 따라 호국훈련의 작전 환경, 훈련 여건, 부대 구조 등에 변화가 있었다.

백종원 기자 bridgekorea@naver.com

<저작권자 © 파워코리아 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