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예총, 신임 용호성 문화체육관광부 1차관 임명 지지 성명내

기사승인 2024.07.08  14:12:37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 = 한국예총]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회장 조강훈)이 신임 용호성 문화체육관광부 1차관 임명에 대해 지지 성명을 제출했다.

한국예총 측은 "신임 용호성 문화체육관광부 1차관 임명을 환영한다. 대한민국 문화예술의 발전과 문화를 통한 국민 행복 증진에 기여한 그의 전문성과 탁월한 정책 역량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용호성 신임 1차관은 문화예술, 콘텐츠산업, 국제문화교류 및 뮤지엄 정책, 정책홍보 등 다양한 분야에서 풍부한 행정 경험을 갖춘 전문가이다.

한국예총 측은 "신임 1차관의 문화예술계 지원을 둘러싼 블랙리스트 사건 등 책임성을 지적하는 의견들이 문화계 일부에서 제기되고 있으나, 이를 근거로 그의 능력과 적합성을 판단하는 것은 공정하고 객관적인 태도가 아니다."라고 주장하며 "오히려 그의 풍부한 경험과 깊은 정책적 식견, 그리고 진정한 예술 사랑을 바탕으로 앞으로 보여줄 미래의 모습에 더욱 큰 관심을 기울여야 할 때이다."라고 전했다.

용호성 신임 1차관은 30년 넘게 문화체육관광부에 봉직하며 문화예술 정책 분야에 있어서 풍부한 실무경험과 이론적 기반을 갖추고 있는 인물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으며, 한국예총 측은 국제문화교류에 대한 이해와 추진력이 탁월해 글로벌 문화강국 구현에 일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표하기도 했다.

한국예총 측은 "특히 우리 예술단체들은 그의 적극적인 행보와 정책적 혜안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 매사 열정적으로 대한민국의 문화 진흥을 위해 진력해온 그의 정책적 행보와 향후 문화예술단체와의 적극적 소통을 기대한다." 라고 말하며 "앞으로 펼칠 한류 국제화의 문화정책과 AI 등 콘텐츠산업의 큰 변화의 시기에 우리 문화예술 및 문화산업에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올 수 있도록, 그리고 그의 국제적 전문성과 식견이 발휘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며 문화예술 각계의 마음을 모아 환영하는 바이다."라고 전했다.

김종원 기자 nano007@naver.com

<저작권자 © 파워코리아 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